[기사입력일 : 2014-08-20 14:23]
무지카글로리피카의 바로크 역사 시리즈” - 09. 24(수) 오후 7시30분 - (서울 대한성공회 대성당)
09. 26(금) 오후 7시30분 - (광주 유스퀘어 문화관 금호아트홀)


2002년, 고음악의 불모지였던 대한민국에 최초로 바로크 바이올리니스트 김진이 바로크 앙상블<무지카글로리피카>를 창단하고, 10년 동안 국내에 소개되지 못했던 다양한 고음악 레퍼토리를 소개해왔으며, 2013년 코렐리 서거 300주년 기념음악회를 국내외에서 성황리에 마치고, 2014년 대중들에게 더욱 쉽게 바로크음악을 이해시키고 다가가기 위한 프로젝트를 구상하였다. ‘바로크 역사’라는 다년간에 걸친 시리즈 연주회를 통해 바로크 음악의 전반적인 흐름을 각 무대에 올림으로서 16세기에서 18세기에 걸친 음악의 흐름을 한 무대에서 듣고 그 변천사를 쉽게 이해하도록 기획되었다. 이 프로그램은 한자리에서 어떻게 바이올린의 연주가 그 테크닉과 표현방법에 있어서 발전 심화되어왔는지를 쉽게 이해하고 느낄 수 있게 함으로써 바로크 음악의 친근함에 기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기획하였으며, 그 첫 번째로 ‘3세기에 걸친 바이올린 음악의 흐름’을 준비하였다. 그 동안 고음악의 외길을 꿋꿋하게 걸어오며 바로크 시대의 레퍼토리들을 자연스럽고 정통적인 연주로 재창조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온 바로크 앙상블 무지카글로리피카는 2002년 창단 이래 역사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음악회를 주최해왔다. 바로크 형식으로 마니아 지향적인 작품의 특성상을 보다 많은 관객들에게 국내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정격 연주기법 등의 다른 면모를 보여줌으로 호기심을 자극하여 클래식의 다양면을 관객들에게 소개한다. 주옥같은 작품을 가장 올바른 방법으로 되살려내어, 한국 클래식 팬들에게 또 다른 맛의 클래식을 재발견의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 무지카글로리피카 MusicaGlorifica 무지카글로리피카 (Musica Glorifica, 영광을 돌리는 음악)는 한국 최초의 바로크 바이올리니스트 김진에 의해 2002년 창단된 고음악 연주단체로서, 고음악이란 용어조차 생소했던 우리나라의 음악계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는 특별한 의미와 함께 탄생하였습니다. 무지카글로리피카는 바로크 시대의 레퍼토리들을 가장 정통적인 연주로 재창조하기 위해 시대와 타협하지 않은 고음악의 외길에 헌신되어 있는 연주자들로 구성된, 한국이 자랑할 수 있는 시대연주 단체입니다. 매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열리는 정기연주회, 테마연주회 시리즈 및 일본, 미국에서의 초청연주회도 함께 해왔으며 성숙하고 창의적인 연주를 통하여 청중들의 마음속에 새로운 생명력을 전하고, 바로크 음악이 지닌 아름다움의 정수를 선사하는 메신저로서의 역할을 다해 나가겠습니다. # 프로그램 * N. Matteis / Aria Amoroso * A. Falconieri / La Suave melodia, Su Courante * A.S. Cruze / Jácaras * B. Marini / Echo Sonata(Sonata in ecco con tre Violini) * A. Vivaldi / Sinfonia G Major RV. 146 * F. Couperin / ‘Les Bergeries’ Sexiême Ordre * C. Dieupart / Première Suite A major * J.S. Bach / Suite f minor, BWV. 823 * G.F.Handel / 'Süße Stille, sanfte Quelle' from Neun deutsche Arien, HWV 205 * J.S.Bach / Violin Concerto E Major BWV. 1042





[기사입력일 : 2014-08-20 14:23]
업계소식 한국팬플룻오카리나 강사협회 행사(공연)
상호 : 시사음악신문 / 대표 : 조오정 / 사업자 등록번호 : 105-08-69218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공덕동 풍림 VIP빌딩 1102호)
TEL : 02-706-5653 / FAX : 02-706-5655 / Email : cho5jung@hanmail.net
copyright(c) 2013 시사음악신문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