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일 : 2016-05-23 15:03]
세계 정상의 아르헨티나 탱고 댄서와 탱고밴드 쿠아트로시엔토스의 LIVE TANGO
아디오스, 피아졸라


7월 10일(일) 오후 5시 -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뜨거운 여름의 시작을 알리며 관객들의 열정을 자극할 본격 탱고 콘서트가 찾아온다. 오는 7월 10일(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아디오스 피아졸라>는 아르헨티나 본토 탱고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콘서트로 한국인이 사랑하는 피아졸라의 대표 곡들부터 아르헨티나 정통 땅고까지 탱고의 모든 것을 담았다. 특히 세계 정상의 아르헨티나 무용수가 내한, 탱고밴드의 라이브 연주에 맞추어 완벽한 밀롱가의 느낌을 재현한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시작한 탱고에 클래식과 재즈를 접목하여 전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은 누에보탱고, 그리고 그 창시자 피아졸라는 “탱고”라는 단어를 듣기만해도 자동으로 떠오르는 아르헨티나 음악의 대표적인 거장이다. 이번 공연에서 피아졸라의 가슴 저리게 만드는 명곡들을 연주할 쿠아트로시엔토스는 일본 최고의 탱고밴드라 불리며 아르헨티나 현지를 비롯 미주, 아시아 등지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누에보탱고의 계승자들이다. 특히 이 팀의 반도네오니스트 기타무라 사토시는 천재 반도네오니스트라 불리며 80년대부터 일본에 탱고 열풍을 불러일으켰던 고마츠 료타의 수제자다. 여러 차례 내한하여 첼리스트 송영훈과도 공연한 이들은 올해 ‘리베르탱고’, ‘아디오스 노니뇨’, ‘사계’ 등 특히 사랑 받고 있는 피아졸라의 명곡들과 더불어 2부에서는 아르헨티나의 탱고 댄서들과 함께 정통 땅고 음악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공연에서 가장 주목해야 할 점은 라이브 연주에 맞춰서 선보이는 탱고 댄스이다. 아르헨티나 현지의 밀롱가 (탱고를 추는 장소를 뜻하는 말)를 무대 위에서 완벽히 재현하여 한국에서는 흔히 접하기 힘든 라이브 탱고를 선보인다. 이 무대를 준비하는 탱고 댄서인 막시밀리아노 크리스티아니(남)와 카리나 콜메이로(여) 듀오는 세계 정상급 아르헨티나 정통 땅게로스(탱고 추는 사람을 이르는 말)로 탱고의 고향인 부에노스 아이레스를 중심으로 세계 각지에서 공연, 세미나, 후학 양성 등으로 활발히 활동 중이며 이번 내한을 통해 이들은 숨 막힐 듯한 긴장감과 강렬함으로 현지 정통 땅고의 매력을 가감없이 전달한다.

쿠아트로시엔토스 (CUATROCIENTOS)

일본 최고의 탱고 밴드로 알려진 쿠아트로시엔토스는 바이올린 연주자이다 모모코를 중심으로 피아니스트 하야시 마사키, 베이스 주자인 니시지마 토루, 반도네온 주자인 기타무라 사토시 등 4명의 멤버로 구성되어 있다.

 

막시밀리아노 크리스티아니 Maximiliano Cristiani

막시밀리아노는 그에게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친 탱고 살롱의 거장 오스발도 소또 (OSVALDO ZOTTO)에게서 탱고를 사사하였다. 이후 유명 아카데미(BALLET AZ)의 1세대로서 CARLITOS AND ROSA, PUPY CASTELLO, ORLANDO PAIVA, GLORIA AND EDUARDO, PAREJITA , CHINESE PERICO 등에게서 집중 훈련을 받았다. 그는 지난 16년간 매우 성공적인 활동을 이어오고 있었으며 유럽, 미주, 아시아 일대를 순회하면서 각국의 주요도시들에서 공연과 탱고 세미나를 진행해왔다. 그는 그의 스승들이 마찬가지로 탱고 살롱과 스테이지 탱고 분야 모두에서 매우 교육적이고, 흥미진진한 교육 방식으로 명성을 얻고 있다. 특히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자신의 스튜디오를 열어 매주 워크샵과 세미나를 개최하여 수백 명의 학생을 가르치고 있으며, 현재 그 중 많은 학생들은 오늘날 전문 탱고 댄서로 활동 중이다.

카리나 콜메이로 Karina Colmeiro

카리나 콜메이로는 섬세한 감성과 높은 만족도의 수업으로 이름 높다. 그녀는 댄서이자 공연자로서 여러 스타일의 춤들을 경험하였다. 그녀는 정규 교육을 받은 전문 댄서로서 고전발레와 현대무용을 공연했었으며 동시에 댄스 교육자가 되기 위해서 교육학과 음악을 전공하였다. 그녀는 아르헨티나국립댄스학교에서, 그리고 그 뒤에는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Teatro San Martin"에서 수학하였다. 아르헨티나와 유럽 유수의 무용단에서 활동하였으며 탱고로도 세계 각지에서 공연과 수업을 해왔다.

 






[기사입력일 : 2016-05-23 15:03]
업계소식 한국팬플룻오카리나 강사협회 행사(공연)
상호 : 시사음악신문 / 대표 : 조오정 / 사업자 등록번호 : 105-08-69218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공덕동 풍림 VIP빌딩 1102호)
TEL : 02-706-5653 / FAX : 02-706-5655 / Email : cho5jung@hanmail.net
copyright(c) 2013 시사음악신문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