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일 : 2020-05-07 14:04]
마음이 푸근했던 합창계 거목이자 교육자였던 유병무 선생님 타계



()한국코다이협회 이사장이자, 우리나라 합창계의 거목이셨던 유병무 선생님(83)이 지난달 21() 영원히 우리 곁을 떠나 영면에 들었습니다. 많은 음악가들로부터 존경을 받았던 선생님은 우리에게 합창의 길과 참 음악교육자의 길을 인도했던 분입니다. 선생님은 한국 음악계의 큰 별이자 가장 마음이 따뜻한 분이셨기에 더욱 가슴이 미어집니다. 생전의 선생님 모습을 회상해보면 늘 제자, 후학들과 어울리시며 밝고 환한 미소로 웃으시던 모습이 떠오릅니다, 그리고 선생님만의 뛰어난 교수법과 지치지 않는 열정으로 조금이라도 더 가르쳐 주시려고 직접 피아노를 치면서 가르치던 모습, 누구에게나 부드럽고 온화하게 응답해 주시던 생전의 모습이 떠오릅니다. 우리나라 남성합창단의 대부이시며 합창교육에 우뚝 서 계시던 선생님은 평생 전문 음악가로, 전문 합창 지휘자로, 예술학교 교사로 계시기도 하였지만 국민 음악교육에 관해서도 연구와 실천을 게을리 하지 않으셨습니다. 이러한 것은 코다이협회 초대 회장이셨던 정세문 선생님의 유지로부터 비롯되었습니다. 선생님을 생각하면 몇 가지가 떠오릅니다. 먼저 사모님에 대한 끔찍한 사랑입니다. 2014불의의 사고로 쓰러져 식물인간 상태로 누워있던 사모님을 매일 전철을 타고 오가며 수발하시느라 수척했던 모습입니다. 그 당시, 열정적으로 봉사하시던 성가대 지휘자를 그만 두고 오른팔에 마비가 온데다 허리까지 망가져 거동이 어려우신데도 2018년 사모님이 돌아가실 때까지 4년 동안 하루도 빠짐없이 의식도 없는 사모님을 만나러 병원을 다니셨습니다. 오랜 시간 불편하신 몸으로 지내시느라 고생도 많으셨는데 이제는 사모님과 함께 고통도 없고, 아픔도 없는 그곳에서 하나님의 커다란 은총으로 평안을 누리시기 기원합니다. 다음은 우리나라 합창 역사에 대한 생각입니다. 박태준 박사를 시작으로 곽상수 교수, 그리고 유병무, 장영목, 나영수, 윤학원 선생님 그리고 현대로 이어지는 긴 흐름 속에 모나지도 않고, 욕심내지도 않고, 불평하지도 않으며 당신의 자리를 연연하기 보다는 후학들에게 길을 열어주며 묵묵히 합창의 길을 걸으셨던 그 모습입니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고 비방, 모함, 편가르기나 하던 학교, 단체나 사회구조 속에서도 국가 음악 문화발전에 참으로 귀감이 되셨던 분입니다. 또 하나는 코다이협회 초대회장이셨던 정세문 교수님 추모음악회를 열 때였습니다, 본인이 가르치는 제자들 중 형편이 어려운 학생을 집에 데려가 도움을 줬던, 당대에는 실력과 권세를 누리며 음악교육계에는 우뚝 서 있었으나 추모음악회에는 돈 한 푼내기를 꺼려하며 얼굴만 내밀고 행세하던 비열한 모습들, 돈이 부족해 주머니 탈탈 털어 음악회를 진행하는데 무슨 이익이나 챙길 것처럼 빈정대며 자신의 치부를 노골적으로 드러냈던 모습들 또한 떠오릅니다. 유병무 선생님 제자들에게는 상상조차 할 수 없는 일들입니다. 얼마 후면 선생님의 추모음악회를 당연히 열어 드릴 것입니다. 선생님 자제 네 분 모두가 국내 최고의 학교를 졸업한 현악기 연주자로 국내. 외 유명 오케스트라 단원이자 작곡가, 프로듀서로 활동하고 있는 만큼 뜻 있고 멋진 음악회가 되리라 기대합니다. 추모음악회에 뜻을 같이 할 분들을 지금부터 찾아봐야겠습니다. 직접 연주, 재정지원, 인력봉사 등 다양한 방법으로 함께 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선생님은 이제 고인이 되셨지만 아름다운 합창과 좋은 작품을 남겨주시고 음악을 읽고, 쓰고 부를 수 있게 가르치려고 하셨던 선생님의 뜻은 우리들의 가슴에 영원히 남아 있을 것입니다. 이는 음악은 모든 사람의 것이다라고 말한 코다이의 철학과 상통하는 것으로서 우리 모두는 선생님의 뜻을 기려서 더욱 정진할 것입니다.

유병무 선생님 Profile

작곡가, 음악교육가, 합창지휘자진주고등학교 졸업

국립부산사범대학 졸업(1960),

경희대학교 졸업(작곡 1977)), 경희대학교 대학원(작곡) 졸업

헝가리코다이음악원,미국 인디아나 주립대학 음악대학 합창과정 수료,

고태국(성악), 김동진(작곡)을 사사수료

 

최근경력()한국코다이협회 이사장.()한국합창총연합회 명예이사장,코리아남성합창단 음악감독

음악협회이사, 숭의여자대학 교수, 선화예고 음악부장 역임서울대학교 서울시립대학교 초빙교수 역임.리틀엔젤스 합창단지휘자광주시립합창단 예술감독, 한국남성합창단 음악감독 역임,

 

 





[기사입력일 : 2020-05-07 14:04]
업계소식 한국팬플룻오카리나 강사협회 행사(공연)
상호 : 시사음악신문 / 대표 : 조오정 / 사업자 등록번호 : 105-08-69218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공덕동 풍림 VIP빌딩 1102호)
TEL : 02-706-5653 / FAX : 02-706-5655 / Email : cho5jung@hanmail.net
copyright(c) 2013 시사음악신문All Rights Reserved.